<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 <script> function click() { if((event.button==2) || (event.button==3)) { return false; } } function keypressed() { var key=event.keyCode; if(key==17) { alert('Ctrl키는 사용 불가능합니다.'); return false; } if(key==93) { alert('메뉴키는 사용 불가능합니다.'); return false; } if(key==41) { alert('메뉴키는 사용 불가능합니다.'); return false; } } document.onmousedown=click; document.onkeydown=keypressed; </script> <script language="javascript"> function click() { if( event.button == 2 ) if (document.all) window.external.AddFavorite("http://www.easylabel.kr",'이지라벨') } document.onmousedown = click </script>

저희 아크릴사회대 제품을 이용한 사회대 강연 내용중 일부 입니다.


www.REDPIN.co.kr 

바로문의하기  / 클릭

http://www.redpin.co.kr/talent/skin/kr/shop_index/1/shop_copy/1/shop_copy_mail.php




농경지는 작물의 생산현장이고 야생 생물의 서식지를 제공해 왔다. 특히 논은 대체 습지로서 많은 생물의 서식지라고 생각된다. 예컨대 1950 년대 도쿠시마현의 논 조사 결과 450 종 이상의 곤충과 거미가 포획되었다. 게다가 그 내역을 보면 벼의 해충이 될 수 있는 식식자(식물을 먹는 종)보다도 해충의 천적이 될 포식자(다른 곤충 등을 먹는 종), 기생자(곤충 등에 기생하는 종)가 더 많았다. 그러나 농업의 근대화는 화학물질 등 환경에 부하를 주어 환경과 생물다양성에 나쁜 영향을 미친다. 환경 부하를 경감하기 위해 환경 배려의 농업을 환경보전형농업(경농업)이라 하여 이것의 추진이 진행되고 있다. 이러한 농업은 농업 생태계에 서식하는 생물과 생물다양성을 보전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강연대 준비 및 사회대 시상식/ 장소 : 2011년 7월 12? / 강남과학기술회관 ? 강사 : 유홍? 교수 (아크릴 교탁 준비) ? 주제 : ?국문화의 뿌리

 

해방 이후 최고의 베스트셀러’, ‘살아 숨쉬는 국토 박물관’이라고 불리는 「나의 문화유산 답사 기」의 저자로 유명? 유홍? 교수. 그는 이 날의 강연 주제에 대해 ‚피겨스케이팅으로 치면 선 수권 대회의 정식 종목? ‘쇼트’와 ‘프리’ 프로그램에 해당된다?고 설명했다. 이유? 즉, 라는 주제가 바로 자?의 ?공과 직접적으로 관?이 있다는 것이었다. 유홍? 교 수의 ?공은 ‘?국미술사’다. 좀 더 정확하게는 ?국회화사 중에서 ‘단원 김홍도’와 ‘추사 김정 희’에 대해 공부했다. 그러나 지금까지 의도치 않게 본?의 ?공보다는 ‘아이스쇼’ 격?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나 ‘갈라쇼’ 격? 를 더 ?저, 더 많이 선보였다. 유 교수는 ‚애초의 강 연 주제는 ‘?국의 자연과 건축’이었지만 이번만큼은 ?공을 살려 ?국의 미술품을 소개해 드 리는 것도 의미가 있을 것 같아 주제를 바꿔봤다?며 강연을 시작했다. 강연 슬라이드에는 학창시?에 많이 봤던 선사 유물들의 사?이 있었다. 하지만 유홍? 교수 의 특강이 끝났을 때 그것들은 더 이상 연대기에 맞춰 국사책 속에 늘어서 있던 예?의 유물 이 아니었다. 유 교수의 식견과 경험이 녹아있는 다양? 스토리들과 어우러져 ‘싱싱하게 살아 있는 미술품’이었다. ? 때 대?민국 국민들에게 ‘국토’에 대? 관심의 물꼬를 터주고 ‘국토 답사’의 재미를 깨닫게 해주었던 유홍? 교수. 이번에는 강연 참석자들에게 대?민국의 ‘문화재’와 ‘미술품’에 대? 관 심의 문을 새롭게 열어 주었다. 그가 강연에서 이야기? 문화유산 속 재미있는 스토리를 몇 가지 요약?정리?다.








- 규격, 컬러, 재질등을 확정해 주세요.
- 엠블렘: 5개 이하는 비포함